사용자 삽입 이미지

약수터에서 떠 올린 물.
2리터 삼다수병 한가득 담았습니다.
우리집은 의왕시청 약수터에서 물을 길어 먹지만,
오늘은 모처럼 가는 등산이고 해서 모락산약수물 좀 받아 받아왔지요.생각보다 차갑진 않더군요.
눈이 많이 온 후로 등산로가 질퍽~질퍽~새로 산 비싼 등산화가 진흙범벅이 되었습니다.갓~뎀~! ㅜ.ㅜ

사용자 삽입 이미지

물론 이 사진 찍을때만해도 신발상태는 양호했지만,내려올때 뛰어내려오다보니 진흙이..(오,노!)
고어텍스 등산화라,관리법이 좀 까다롭던데..비싼데 관리법도 어려워서 대략 난감입니다.그만큼 성능이 좋으니 대략 만족~.물방울 안 스며들게 조치를 취해주는 발수제를 따로 장만해둬야 겠습니다.
물론 이 신발 신고 배낭여행 갑니다.가볍고 미끄럽지도 않은데다 착용감도 최곱니다.마치 제가 신발장사꾼 된 거 같군요.훗.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저번에 흐린날씨에 찍었던,사진이 무척 스산하게 나왔던 그 장소입니다.
제가 모락산에서 제일 좋아하는 장소죠.언제 찍어도 멋진 곳입니다.높은 나무가 많아서 햇빛도 잘 안들죠.
이곳 위치는,
모락산 등산로중 절터약수터로 가는 방면에 중간 지점에 넓직한 장소가 있는데 바로 그곳입니다.
모락산은 등산로가 협소하고 가팔라서 저런 장소가 드물죠.
초행자라도,아마 쉽게 찾으실 겁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진흙이 보이십니까.멋도 모르고 뜀박질하면서 내려가다니,제정신이 아니었던 모양입니다.=.=
덕분에 하산할때엔 30분만에 내려왔습니다.시간이 1/2로 단축된거죠.신발이며 청바지며 진흙투성이가 된 게 이때입니다.ㅎㅎ



약수터가는 길에 재미삼아 동영상 찍어 봤습니다.
눈내린 뒤라 기온이 높은편이었고 땀도 많이 흘렸죠.
동영상속 헉헉~대는 숨소리가 바로 제 숨소립니다.
신고

'Daily Diary > 사진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P5000과 함께한 청계산  (0) 2008.01.27
P5000과 함께 관악산 나들이  (2) 2008.01.20
冬,모락산 이야기  (2) 2008.01.13
맛있는 떡국~  (4) 2008.01.03
2008년 1월 1일 새해가 밝았습니다.^^  (10) 2008.01.01
모락산에서  (10) 2007.12.30
  1. Favicon of http://multimaid.tistory.com BlogIcon 인스톨 2008.01.16 04:57 신고

    동영상이 FPS 게임같아요~
    총 든 손만 보이면 딱인데요 ㅋㅋ

    • Favicon of http://plakia.tistory.com BlogIcon 곰단지 2008.01.16 21:16 신고

      허허,그런가요?
      의도한건 아닌데 그렇게도 보일 수 있겠군요.
      P5000의 동영상성능 테스트겸 요새 겸사겸사 촬영중입니다.인스톨님께서 앞으로 평가 좀 많이 부탁드리겠습니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