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가 무더우므로 조금 일찍 집을 나섰다. 어머니와 함께하는 오랜만의 등산이다. 모락산은 늘 가던 곳이기 때문에 쉽게 생각했지만. 문제는 심히 후달리는 이놈의 체력! 요 몇 개월간 등산은 쳐다도 보지 않았고, 평소에 운동도 하지 않는 몸치가 되어버린 상태에서 더운 여름날(..비록 흐린데다 아침 일찍 출발했지마는)의 등산은 숨이 턱까지 차오르는 고된 행군이었다.

  몇 번을 쉬다 오르다를 반복했는지 모르겠다. 아무튼, 어머니가 먼저 올라가서 나를 기다렸고 그렇게…. 어찌 어찌하여 정상 가까이 도달했다. 힘들지만 나쁘지 않구나. 1년 가까이 사무직 노동(..정신노동)을 하다 보니 땀 흘린 후의 보람을 느낀다는 게 새삼스러웠달까. 물론 이건 노동이 아니지만….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Daily Diary'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전동 천둥소리  (0) 2011.08.28
오전동의 팥빙수  (0) 2011.08.28
더워서 일찍 산에 올랐다.  (0) 2011.08.03
If I go to Travel, I Can meet new Friend and see a Beautiful scene.  (0) 2011.06.26
나의 인라인 도전기  (0) 2011.06.12
목표 갱신  (0) 2011.03.13

지쳐 쓰러질 뻔 했습니다.
살다 살다.. 이렇게 더위로도 사람 잡겠구나 싶더군요.
이미 숱한 등산으로 체력을 단련한 어머니조차 힘든 날씨였습니다. 전 계속 헥헥댔죠. ㅋ

사진 좀 찍겠다고 폼 잡다가 중간에 지쳐버려서 가방 속에 카메라 처박은채 오로지 "등산+하산"에만 신경 썼습니다. 아무튼..조금 힘들었습니다. 이제 잠 좀 자야 겠습니다. 후우.

아래는 모락산 가는 길목에서 발견한 버섯(?) 돌이. 다른 인증 샷도 있지만,
그건 프라이버시 문제가 있기 때문에 이것만 올립니다. ^^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Daily Diary'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예비군 훈련 가요...  (0) 2010.09.26
어머니가 해 주신 떡복이 요리  (0) 2010.08.16
산에 갔다 왔는데..  (0) 2010.08.03
PC 견적 맞추기  (0) 2010.06.25
엎치락뒤치락  (0) 2010.05.16
별것도 아닌 일 같고 시간 끌기  (0) 2010.03.17
모락산에 다녀왔습니다.
아,물론 오늘 다녀온 건 아니구요.(오늘은 날이 좀 짓궂었습니다.비가 우박같이 쏟아지더군요.후우~)
지난 주 출사 겸 뒷산인 모락산엘 다녀왔습니다.시원한 봄 바람 맞으며,
맑고 깨끗한 푸른 풍경을 사진에 담아왔습니다.같은 장소를 계절별로 나눠서 찍는 것도 사진찍는 재미 중 하나네요.나중에 한번 비교 사진 올려봐야겠습니다.ㅎㅎ

(1280*960)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48*1536 사이즈가 원본입니다.필요하신 분,이멜로 보내드릴게요.^^
신고

'Daily Diary > 사진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안양CGV + 교보문고 + 롯데백화점  (0) 2008.12.27
오전동 성당 &  (3) 2008.07.02
맑고 깨끗한..^^  (2) 2008.05.19
비 온 날의 투표소 가는 길  (4) 2008.04.09
P5000과 함께한 청계산  (0) 2008.01.27
P5000과 함께 관악산 나들이  (2) 2008.01.20
  1. Favicon of http://multimaid.tistory.com BlogIcon 인스톨 2008.05.19 02:15 신고

    지난 겨울에 눈이 쌓여 있던 그곳이로군요~

등산 애호가들에게 등산은 마약같이 중독되는거지만,
저는 배낭여행 준비겸 심신단련을 위해 산에 오를뿐.원래부터 등산을 자주한건 아닙니다.
물론 지금도 제가 등산 애호가인지 의심스럽습니다.-_-
...
어쩌다보니 P5000포스팅은 죄다 등산포스팅이 되버리는군요.
...
이번엔 청계산입니다.여긴,정말이지 눈 엄청 많았습니다.
푹푹 밟히고,곳곳이 암반이라 눈이 얼어붙어 미끌~미끌~(>_<)
가파른 코스라 한번 미끌어지면 밑으로 곤두박질입니다(어휴~아찔해요~)

청계사에서 국사봉까지 2시간 30분 걸렸습니다.능선 타고 오르는 코스인데,
예전에 지리산 오를때 느낌입니다.추운 날씨도 아니었구요.날이 참 좋았습니다.
자,그럼 사진 풀어놓겠습니다.

(촬영모드는 M이고 WB는 "맑은날"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청계사입니다.12시에 점심공양이 있습니다.관악산 영주암처럼 나물비빔밥이 나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맑고 쾌청한 날씨~(아~시원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청계사 꽃 가마(?)


사용자 삽입 이미지

너무 예뻐서 한컷 더~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눈 뭍은 내 등산화

신고

'Daily Diary > 사진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맑고 깨끗한..^^  (2) 2008.05.19
비 온 날의 투표소 가는 길  (4) 2008.04.09
P5000과 함께한 청계산  (0) 2008.01.27
P5000과 함께 관악산 나들이  (2) 2008.01.20
冬,모락산 이야기  (2) 2008.01.13
맛있는 떡국~  (4) 2008.01.03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