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번째 PC 조립입니다.

HW 부품 쪽은 가격에서 많은 절충을 했습니다. 앞으로 하드코어 게임은 자주 하지 않을 것 같거든요.

그래도 좋아하는 장르인 FPS를 위해 사양과 가격에서 적절한 타협을 보았습니다.


오큘러스 리프트는 개발자 킷인데, 요새 꽤 흥미를 갖고 지켜보고 있는 제품입니다.



인텔 코어i5-4세대 4670 (하스웰)                 204,500원

GIGABYTE GA-B85M-D3H 제이씨현         83,000원

삼성전자 DDR3 4G PC3-12800 (정품) * 2                 39,400원*2

HIS 라데온 R9 270X OC D5 2GB IceQ X² 잘만테크                    246,900원

Plextor M5 Pro Series                                                         125,200원

topower TOP-600D 80PLUS BRONZE                                     69,550원

GMC V1000 팬텀                         46,800원

TGS HDMI Ver 1.4 프리미엄 골드 케이블                                 6,020원


필립스 273V5Q 무결점                                                          285,300원

TGS TM137G 인체공학 무선마우스                                         29,500원
유티젠스 BLUETALK UT-BLUE 200                                         40,920원

SONY MDR-DS6500                                                             222,270원

EX LIVE 프리미엄 유선 컨트롤러                                            21,220원


오큘러스 리프트 개발자 키트                                                 300.00 USD


unity.jpg (303×167)


http://www.blender.org/uploads/pics/Blender2.69_splash.png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1층과 3층에서 행사가 동시에 진행되었지만,
결국 사람 많이 붐비는 곳은 대기업이 즐비한 3층 행사장뿐이었습니다.
3층에서도 몇몇 벤처기업과 대학 부스가 있는 별관은 1층과 별반 다를 바 없는 휑한 분위기가 역력했고요.

첫째, 둘째 날은 분위기가 어땠는지 모르겠다만,
WIS 본연 취지가 과연 이랬던 걸까 괜히 염려됐습니다.
각설하고 대기업 전시장의 최대 이슈는 3D TV입니다. 3D TV에서 시작해서 3D TV에서 끝납니다.
중소기업 부스도 3D를 테마로 내세운 업체가 꽤 되더군요. SW보다 HW에 치중한 IT SHOW가 아닐까 의심될 만큼,
개발자 입장에선 흥미를 돋울만한 아이템이 그다지 눈에 띄지 않았습니다. 증강 현실도 예전에 하도 이슈가 많이 되어 이제 질릴많큼 보았고요. 구글 코리아가 단칸방 부스에서 이력서(Resume)만 나누어 주던 게 참 인상깊었습니다. -ㅅ-
결국 프라키아가 폰카에 담아온 거라곤 아리따운 아가씨 모델들뿐. 물론 제 취향은 아닙니다.
사람들이 하도 카메라를 찍어대니까 덩달아 분위기에 휩쓸려..퍽퍽.


이상입니다. 후후;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