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에게 주어진 시간은 고작 25분에 불과했고,

결과적으로 손흥민 선수가 제 실력을 발휘할 기회는 그만큼 적었습니다.

고작 이 정도 출전 시간을 두고 손흥민의 경기력을 평가한다는 건 어불성설입니다.

예전부터 인맥 축구, 축구협회 폐해에 대해 지적사항이 있었지만,

아직도 선수 기용 부분에 있어 현재 국가 대표팀은 갈 길이 멀다는 생각이 듭니다.

특히 MBC 해설진 중 허XX 전 감독의 기성용 편애 해설과,

손흥민에 대한 안 좋은 감정이 실린 듯한 해설은 듣는 사람 참 기분 떨떠름하게 하더군요.

차범근 전 감독이 손흥민에 갖는 생각과 허 전 감독의 손흥민에 대한 생각은 180도 다른 모양입니다.

적어도 앞으론 MBC에서 하는 축구 방송은 웬만하면 보지 않을 생각입니다.

그건 그렇고,

2:0 스코어. 나쁜 점수는 아닌데 썩 유쾌한 점수도 아니네요. 기분 나쁜 승부였습니다. 여러모로.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신고

'Daily Diary > 잡동사니' 카테고리의 다른 글

메달순위는 국가하기 나름  (0) 2008.08.24
호시노씨,입야구로 결국 4위  (0) 2008.08.23
축구삽질 Best~!!  (1) 2008.08.18
우리동네에 김태희가 산다?  (0) 2008.08.18
만드라고라??  (0) 2008.08.17
언제 어디서든 1등이 될 준비가 되었는가?!  (4) 2008.08.17
  1. Favicon of http://5479.tistory.com/104 BlogIcon 사이트 헌트 2008.08.19 13:48 신고

    프라키아님! 플레이어 로딩이 안되는데...
    확인한번 해주시길^^;혹시 저작권문제땜시 로딩이 안되는지! 요즘 워낙이 저작권문제로 시끌벅적하지요! 블로그 연결 허락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