몇 해 전부터 TV를 비롯한 각종 미디어에서 유독 한국 전쟁을 다룬 픽션/논픽션물이 봇물 터지듯 쏟아져 나오고 있습니다. TV 드라마 장르에서 잘 다루어지지 않던 6·25 전쟁을 소재로 한 작품이 MBC, KBS1에서 거의 같은 시기에 방영했고, 극장 상영관엔 포화속으로가 내걸렸습니다. (...물론 개차반 같은 설정과 고증 안 된 의상, 손발이 오글거리는 내용 전개 때문에 역시 한국에선 BOB 같은 전쟁 물을 기대하긴 이르다…는 자조 섞인 반응만 이끌어 냈지만..)

앞으로 상영될 작품군 중에는 장동건과 오다기리 조가 출연하는 마이웨이, 롭 코헨 감독의 1천억 원 대작 1950도 있군요. (...뉴라이트가 인천상륙작전을 소재로 200억 들여 영화 만든다는 얘기가 있었는데, 소문만 어느덧 3년째...) 고지전이 블록버스터 1위를 수성중입니다. 어쩔 수 없이 적과 동지로 서로 총부리를 겨눌 수밖에 없었던 한 시대의 비극적인 영웅들을 기리기 위한 감독의 냉철한 시선이 빛을 발한 작품이었다고 평하고 싶습니다. 싸구려 커피맛 같던 기존 국산 전쟁 드라마/영화의 씁쓸함을 버리고, 실제 전쟁 현장을 눈앞에서 보는 것 같은 사실적인 병영 장면이나 수준 높은 전투장면, 그리고 고지 탈환 작전은 절로 주먹이 쥐어질 만큼 격함 그 자체였습니다. (..특히 애록 고지에서의 롱테이크 전투장면은 에너미앳더게이트에서 소련군의 우라 돌격, 라이언 일병 구하기의 노르망디 상륙작전을 보는 것 같은 장엄함이 느껴졌습니다..)



전쟁 영화는 장르의 특성상 그동안 충무로에서 외면받는 장르였지만(..제발, 기껏 끌어모은 돈 가지고 엉뚱한 데 쓰지 말고 제발 고지전 같은 영화 만드는 데 전력하자), 이 작품을 기점으로 수준 높은 전쟁 물이 마음껏 양산되는 시발점이 되었으면 합니다. 한국 전쟁영화의 마지노선, 즉 고지를 넘은 장훈 감독에게 박수를 보냅니다.


단, 김옥빈의 새하얀 얼굴 화장과 일부 군인들의 미백 교정을 받은 것 같은 깨끗한 치아는 '추노'에서 이다해의 분칠 화장을 보는 것만큼이나 골 때리는 부분.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1. Favicon of http://areadi-music.tistory.com BlogIcon 아레아디 2011.08.01 00:14 신고

    몇일전에 이영화 봣엇는데,,
    정말,,전쟁의 참혹함을 느끼겠더군요,,

    • Favicon of http://plakia.tistory.com BlogIcon 곰단지 2011.08.01 01:06 신고

      저는 어제 아침, 조조로 부모님과 함께 관람했습니다. 세대를 뛰어넘는 감동이 느껴지더군요. ^^

사용자 삽입 이미지

브렌든 프레이저(Brendan Fraser)

올해 8월 1일 미국 개봉을 앞 둔 미이라 3탄!
우리에겐 이미 익숙해질대로 익숙한 이연걸과 양자경등,중국의 호화 출연진과
최근 한국계 감독이 만들어 화제가 됐던 '내가 숨쉬는 공기'에도 출연했던 미이라 시리즈의 간판 히어로
'브렌든 프레이저'가 참여한 시리즈 3번째 작품입니다.우려먹기 시리즈 아니냐는 비아냥도 있지만
흥행성을 고려할 때 검증된 시리즈인것만은 확실하겠죠.그러니까 계속 만들고 있을테구요.
(요새 소재 고갈인 헐리우드가 이런 작품을 그냥 놓칠 리 없겠죠)



브렌든 프레이저가 아무리 다른 영화에 많이 나왔어도,
'미이라'의 '릭 오코넬'만큼 멋진 배역을 못 본 것 같습니다.적어도 제 주관적인 느낌으론 말이죠.
배경설정이 진시황의 부활을 다룬 만큼,
중국 로케가 많은 편인데요.그만큼 중국의 문화적 위상을 말해주는 것 같아 한편으론 부럽기도 합니다.
예전에 비해 일본보다 중국적인 문화 아이콘이 헐리우드에서 빈번히 등장하는 것도 그만큼의 현 위상을
보여준다는 반증이겠지요.언제쯤이면 우리 문화도 헐리우드에서 인기있는 아이콘이 될 수 있을까요?

영화 배역에서 기존 시리즈와 많이 달라진 것 같습니다.
우선 레이첼 와이즈가 등장하지 않습니다.감독 역시 '스티븐 소머즈'에서 '롭 코헨'으로 바뀌었구요.
미이라 시리즈를 만들어 낸 장본인이 대거 빠지고 새 인물들이 그 자리를 대신했습니다.
브렌든 프레이저만 빼고 모든 게 바뀐 '미이라'가 되어버렸구요.'미이라'하면 떠오르기 마련인,
이집트가 중국 배경으로 바뀐 것도 아주 큰 변화입니다.이같은 대대적인 변화가,
시리즈의 새 장을 열 것인지..이도 저도 아닌 '속빈강정'이 될 런지는 개봉일이 와야 알 수 있겠군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롭 코헨 감독(Rob Cohen)

브렌든 프레이저가 주연한 올해 개봉하는 다른 영화는요?
<미이라 3>의 좀 더 고화질 예고편을 원한다면?
<미이라 3>의 미국 공식홈페이지 주소가 어떻게 되죠?

신고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