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스페리아 Z는 차분함이 돋보이는 디자인이 강점이다.

유선형 모서리를 채택한 스마트폰이 우후죽순 시판되고 있는 요즘, 오로지 직각의 미를 추구한 엑스페리아 Z에서,

SONY 스마트폰 디자인의 철학을 엿볼 수 있었다.



스트랩을 달 수 있는 스마트폰은 엑스페리아 Z가 유일무이할 것이다. 플라스틱 커버가 대세인 요즘, 엑스페리아 Z의 뒷 커버는 유리로 마감되어 있어 더욱 고급스러움을 자아낸다. 햇빛 아래 반사되는 엑스페리아 Z의 자태는 마치 보석을 보는 듯하다.



국내 시판이 되지 않은 고로 이 스마트폰을 갖기 위해선 구매대행 업체를 통해 직접 구매하는 수밖에 없다.

하지만 그런 수고로움을 감당할 만큼 엑스페리아 Z는 충분한 값어치를 한다고 단연 장담할 수 있다. 엑스페리아 기종에 대한 각종 정보가 동호회에서 열심히 공유되고 있는 만큼 카페를 통해 구매 전 사전 정보를 습득할 수 있다. 국내에서 제일 잘 알려진 카페는 네이버 '엑스페리아 사용자모임' 카페이며, 주소는 http://cafe.naver.com/x1smart 이다.



현재 3가지 색상이 시판 중인데 처음 공개했을 당시보다 가격이 많이 하락한 상태이다.

SKT, KT를 통해 기기변경이 가능하며, SKT는 MMS가 제대로 수신되지 않는 오류가 있으니 통신사를 선택할 때 주의하도록 하자.

SONY의 명성에 걸맞지 않게 카메라 품질은 썩 좋은 편은 아니지만 폰이 카메라가 될 수 없는 노릇이기에 그냥 눈감아 주도록 하자. ^^

갤럭시 S4 못지않은 성능과 SONY만의 디자인 철학이 결합한 엑스페리아 Z는 단연코 2013년 스마트폰 시장의 최대 화두이자,

차기 엑스페리아 시리즈를 기대케 하는 대목이다. 벌써 엑스페리아 호나미가 기다려지는 이유일 것이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1. Favicon of http://frederick.tistory.com BlogIcon 후레드군 2013.07.15 09:03 신고

    엑스페리아 시리즈가 음악, 사진에서 강점을 보였던것으로 아는데 카메라가 별로라니 의외네요

    • Favicon of http://plakia.tistory.com BlogIcon 곰단지 2013.07.16 23:58 신고

      워크맨이라는 어플은 꽤 유용합니다만. 사진쪽은 기대 이하였습니다. 엑스페리아를 꾸준히 써왔던 유저들 대다수가 그렇게 느꼈더군요. 압축률의 문제일 수도 있지만, 다음 버전인 호나미에선 SW적이든, HW적이든 간에 이를 극복하고 최적의 카메라 성능을 발휘했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