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집 막둥이 머루입니다.

사자나미 블루이고요. 이제 5개월 막 지났습니다.^^


머루가 제일 좋아하는 해바라기 씨를 2개월 전에 화분에 잔뜩 심었었는데,

그 중에 하나가 벌써 꽃망울을 터트렸습니다. 신기하더라고요.ㅋ


이 녀석은..밀인지.귀리인지. 아무튼 화분에 심었던 녀석중에 70%정도가 죄다 시들었지만,

그 중에 살아남은 녀석들은 이렇게 열매(?)를 맺는군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Daily Diary > 반려조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머루를 위한 만찬  (0) 2010.08.09
머루 집에 놀러 오세요  (0) 2010.08.02
막둥이 머루+해바라기 꽃망울  (0) 2010.07.25
왠지 사진이 어둡다..  (0) 2010.06.17
해바라기씨가 제일 좋아요.  (0) 2010.05.16
머루 목욕하는 날  (0) 2010.05.09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