둘이 꼭 붙어 있는...앉아 있는 품새가 펭귄같은 우리 잔디(ㅋㅋ)


발재간이 좋은 우리 머루. 자기 깃털인데...가지고 놀고 있다. ㅎㅎ


우리 잔디는 머리가 크다. 그래서 더 애교쟁이. ㅋ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머루가 수컷 사자나미라는 건 이미 오래전에 판명된 사실이고. 지금 제일 궁금한 건 잔디의 성 정체성(?)입니다만. 좀체 발정하지 않는 걸 보면 암컷 같기도 하고. 확실히 버드파파에서 데려올 때에는 암컷이라는 걸 확인받고 데려오긴 했지만요. 앵무새 전문가들이 말한 바로는 사자나미(리네오)는 암수 구별이 6~12개월 전까지는 애당초 불가능하다는 게 정론이죠. 그래도 우리 가족은 잔디를 암컷이라고 생각하고 '예쁘다 예쁘다.' 노래 불러주고 있어요.

이 마음을 아는지 모르는 지 예전엔 티격태격하던 두 아이도, 요새 들어 부쩍 자주 붙어 있는 시간이 길어졌습니다. 침대에도 같이 들어가고. 아직 침대 사진은 못 찍었네요.

두 아이 다 예뻐서 어쩔 줄 모르겠어요. 힝힝.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Daily Diary > 반려조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유기농 알곡 모이 급여  (3) 2011.10.24
새장 리뉴얼(?!)  (0) 2011.09.18
찰떡처럼 꼭 붙어 있는 머루, 잔디  (0) 2011.04.25
사자나미 머루, 윙컷!  (2) 2011.04.25
오늘은 머루 생일  (2) 2011.03.20
머루야~잔디야, 조금 더 친해지렴  (2) 2011.02.28

사람 나이로 치면 한살이 갓 넘은 우리 머루! 부쩍 자란 날개 덕분에 온 집안을 헤집고 날아다녔지만, 혹시 창문에 부딪혀 다치지 않을까 염려가 되어 윙컷을 하기로 했습니다. 어쩌면 이기적인 생각일지도 모르겠습니다. 머루가 윙컷 후에 조금 의기소침해진 거 같기도 해요. 괜히 머루한테 미안한 감정이 들더라고요. 그래도 안전을 위해서라면 윙컷은 필수입니다.

아무튼, 처음 해 보는 윙컷이고, 해서 버드파파에 발톱 손질 겸 다녀왔습니다. 티맵 내비게이션의 도움을 받아 용인 수지구 풍덕천동까지 대략 30~35분 정도 걸리네요. 집은 의왕시에 있답니다.



처음 방문하는 버드파파. 물론 '잔디'도 이곳 태생이지만 그때는 파파님이 직접 배송으로 집에 데려오셨기 때문에 이렇게 직접 방문은 처음입니다. 부모님 모시고 조류원 방문하는 것도 처음이고요. (아버지가 운전하셨어요. 저는 아직 장롱면허입니다. 흠흠) ^^
방음재를 쓰셨다고 홈페이지에 적으셨기에 설마 조금이라도 소리가 안 날까…. 싶었는데 정말이더군요. 에덴파크에 갔을 때엔 몇십 미터 밖에까지 새 소리가 시끌벅적 들렸는데. 버드파파 주변에서는 정말 소리가 전혀 들리지 않습니다. 방음 효과까지 신경 쓴 파파 사장님의 정성이 느껴지더군요.


머루가 겁을 많이 먹었습니다. 앞에 다리 좍 벌리고 서 있는 아가가 우리 머루에요. 다른 아기들하고 사진 찍어주려고 올려놓으면 어김없이 머루가 허둥지둥. 다른 아가들이 조금만 다가와도 푸드덕. 그에 반해 우리 잔디는 제습관 못 버린다더니. 다른 아가들 다리를 겁도 없이 막 물어대고…. -ㅅ- 아무튼 같은 사자나미인데 머루랑 잔디는 성격이 매우 달라요. 그래도 머루가 집에서는 점잖고 차분한 성격인데 반해 잔디는 왈가닥이랍니다.


잘생긴 머루입니다. 윙컷을 한 후라 조금 어색하겠지만, 얼른 기운차리 길 기도할게. 머루야 화이팅~!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도 용인시 수지구 풍덕천1동 | 버드파파
도움말 Daum 지도
  1. 2011.11.24 09:35

    비밀댓글입니다

    • Favicon of http://plakia.tistory.com BlogIcon 곰단지 2011.11.29 00:45 신고

      사자나미입니다. 색은 코발트블루이고요, 진짜 예쁜 색깔이에요. 영리하고 똑똑한 아이죠. ^^


머루가 우리 집에 온 지 벌써 1년이 되었습니다. ^^
작년 오늘, 그러니까 3월 20일. 아직 솜털이 채 가시지 않았던 머루가 이제 어엿한 성조가 되었네요.
사람 나이로 치면 5~6살이 되었으니까 더 클 날만 남았네요. ^^



사랑해. 머루야~.
앞으로도 예쁘게 잘 자라주렴. ^^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1. 2011.11.24 09:37

    비밀댓글입니다


난생처음 동네에서 받는 동미참 훈련이네요.
훈련 차수는 3년 차인데…. 그동안 학교에서 받았거든요.
내년엔 직장 예비군으로 편성되겠지만,
아직은 수습 신분이라 올해까지만 동네에서 예비군 훈련을 받습니다.
호계 예비군 훈련장이라는데…. 그 앞에 오리 고기 집에서 고기 자주 먹었었는데. ㅋ
아무튼 어떤 훈련을 받게 될지 살짝 기대되네요.

"너 지금 뭐 하는 것이냐! 나는 지금 너를 감시하고 있어!"

내가 컴퓨터 하는 모습을 똘똘한 눈으로 쳐다보는 머루. ㅋ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Daily Diary'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내 정치적 성향은 이제 없다  (0) 2010.10.26
내성적인 프라키아의 자전적 수필 (1)  (0) 2010.10.05
예비군 훈련 가요...  (0) 2010.09.26
어머니가 해 주신 떡복이 요리  (0) 2010.08.16
산에 갔다 왔는데..  (0) 2010.08.03
PC 견적 맞추기  (0) 2010.06.25
머루를 위한 만찬…. 이라고나 할까.
와우버드에서 오래간만에 물품을 샀다.

포도나무 횃대는 먼젓번에 유용하게 이용했기 때문에 만족하고 이번에도 두 개 구매.
그네는 기존 그네가 너무 단조롭고 모양이 단순해서 새 걸로 바꿔 주기로 했다는.
앵무 모이는 와우버드만의 특산품(?)인 튼튼 앵무 모이로 구매.
빅애플트리트와 알파파는 단조로운 새장을 바꿔주기 위한 노력의 산물이랄까나. ㅋ
해바라기씨는 머루가 제일 좋아하는 영양가 간식이기 때문에 단숨에 샀다.

만족스러운 쇼핑이다. ㅋ

[주문상세 내역]
주문번호 : 10080922231145  주문일자 : 2010.08.09  주문구분 : 일반상품

상품명 가격 수량 결제금액 포인트 배송상태
  하겐 원형 나무 그네
6,500원 1 6,500원 300 주문접수
  포도나무 횃대(23~27cm 굴곡)
3,900원 2 7,800원 200 주문접수
  튼튼 앵무 모이1.5kg
4,950원 1 4,950원 100 주문접수
  빅애플 트리트
3,500원 1 3,500원 200 주문접수
  투명 원형 모이통(보라/연두)
1,000원 1 1,000원 20 주문접수
색상 : 연두
1 0원 
  알파파(짚풀)
3,000원 1 3,000원 100 주문접수
  해바라기씨1.5kg(유럽산)
4,200원 1 4,200원 50 주문접수
상품합계 : 30,950원 + 배송비 : 택배[무료]   ※ 총 결제금액 : 30,950원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Daily Diary > 반려조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에덴파크 후기  (0) 2010.11.14
사자나미 '다래' 우리 집에 온 날  (0) 2010.11.14
머루를 위한 만찬  (0) 2010.08.09
머루 집에 놀러 오세요  (0) 2010.08.02
막둥이 머루+해바라기 꽃망울  (0) 2010.07.25
왠지 사진이 어둡다..  (0) 2010.06.17
집 청소를 할 때면 으레 그렇듯 지저귐의 옥타브가 한 없이 올라가는 우리 머루.
머루의 얼짱 각도 사진을 간만에 포착했습니다. 하하하. ^^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우리집 막둥이 머루입니다.

사자나미 블루이고요. 이제 5개월 막 지났습니다.^^


머루가 제일 좋아하는 해바라기 씨를 2개월 전에 화분에 잔뜩 심었었는데,

그 중에 하나가 벌써 꽃망울을 터트렸습니다. 신기하더라고요.ㅋ


이 녀석은..밀인지.귀리인지. 아무튼 화분에 심었던 녀석중에 70%정도가 죄다 시들었지만,

그 중에 살아남은 녀석들은 이렇게 열매(?)를 맺는군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Daily Diary > 반려조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머루를 위한 만찬  (0) 2010.08.09
머루 집에 놀러 오세요  (0) 2010.08.02
막둥이 머루+해바라기 꽃망울  (0) 2010.07.25
왠지 사진이 어둡다..  (0) 2010.06.17
해바라기씨가 제일 좋아요.  (0) 2010.05.16
머루 목욕하는 날  (0) 2010.05.09

오늘은 조명이 별로야. 머루야, 미안. ㅋ



오늘도 블루 사자나미 머루는 열심히 깃털 손질 중이랍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Daily Diary > 반려조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머루 집에 놀러 오세요  (0) 2010.08.02
막둥이 머루+해바라기 꽃망울  (0) 2010.07.25
왠지 사진이 어둡다..  (0) 2010.06.17
해바라기씨가 제일 좋아요.  (0) 2010.05.16
머루 목욕하는 날  (0) 2010.05.09
사자나미 날다  (0) 2010.05.05
종 : 사자나미 (블루 색상)
나이 : 이제 막 2개월 반
성별 : 남

우리 머루는 해바라기씨를 제일 좋아한다.
원래는 '밀'이랑 '귀리'를 그렇게 잘 먹더니. 요샌 또 해바라기씨로 바뀌었다.
좀 시간 지나고 모이통을 들여다보면 껍질만 뎅그러니 놓여 있는 해바라기씨들. ^^



손으로 해바라기씨 잡고 부리로 아그작 거릴 때가 정말 귀엽다.
해바라기씨만 잔뜩 먹여주고 싶어라. ㅎㅎ

잡았다! 해바라기씨! 냠냠~.


먹을 때는 얌전히.


뭘 봐? 부끄럽게~. ㅎㅎ

귀리가 이만큼 자랐습니다. 알곡 모이가 이만큼 잘 자랄 줄 생각지도 못했는데. 놀랍네요. ^^

해바라기씨를 화분에 심어봤는데…. 벌써 이만큼 싹을 틔웠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Daily Diary > 반려조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막둥이 머루+해바라기 꽃망울  (0) 2010.07.25
왠지 사진이 어둡다..  (0) 2010.06.17
해바라기씨가 제일 좋아요.  (0) 2010.05.16
머루 목욕하는 날  (0) 2010.05.09
사자나미 날다  (0) 2010.05.05
블루 사자나미 머루 '집(?)' 꾸미기  (2) 2010.04.26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