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낭여행을 다녀오면 세상을 보는 시야가 넓어질 줄 알았는데,
그게 아닌 거 같아요.여행 다녀오신 분들도 한마디씩 하던게 생각나네요.
여행을 무슨 거창한것처럼 생각하는 그 시선부터가 글러먹었다고..
그래서 실제로 여행에서 얻는 건 피로와 후유증뿐이라는..
무엇보다 마음이 한국에 있는데 몸만 타지에 있다고 여행이 즐거울리 없겠죠.
이스탄불 아타튀르크 공항에서 첫 발을 내딛고 이역만리 너머에서 들려오던 공중전화 수화음이 아직도 뇌리 속에 잊혀지지 않는군요.내가 터키로 떠날때에 마음이 비록 한국에 있었지만,
다시 한국에 돌아오는 날 저는..마음 한 조각을 이스탄불에 놓고 왔습니다.
다시 떠나게 된다면..
그 마음 찾아 이스탄불의 거리를 헤집고 돌아다닐 수 있다면..지금 당장이라도 터키로 떠나고싶지만...여건상,사정상 점점 더 힘들어질 거 같죠?지금 우리 나이 또래가 다 그렇겠죠.사정이 이렇다 보니 이룰 수 없는 꿈은..그럴수록 더 집착만 늘어나는 것 같아요.
제 상사병의 특효약은 역시나 '여행'밖에 없는 걸까요.하하..


바탕화면을 달통 위젯에서 네이버 위젯으로 바꾸고 스크린 샷을 찰칵~찍어 봤습니다.전보다 더 단정해진 느낌입니다.주식투자를 얼마 전에 시작해서 네이버 위젯을 선택하게 되었는데,컨텐츠가 부족한 걸 제외하면 성능은 만족입니다.

직접 만드려고 매뉴얼이며 예제파일 받아 뒤적여 봤는데 많이 좀 까다롭네요.
특히 매뉴얼은 도통 알아먹기 힘들 정도로 난해하게 적어놨는데 말이죠.전문 기술용어가 지나치게 많이 기재된 거 같습니다.야후의 위젯 매뉴얼에 비한다면 좀 아쉽네요.위자드웍스에서 위젯 컨테스트를 하는 거 같던데.올해는 좀 무리인 거 같고..내년에나 도전해 볼까 생각중입니다.이제 슬슬 공모전에도 도전하고 해야 할텐데 말이죠.

직접적으로 밝히진 않았지만 저는 한지혜씨 팬입니다.한지혜씨 팬층은 여성층이 두터운 거 같습니다.홈페이지 가보시면 알 게 될거에요.여성층에게 인기있는 여성 연예인을 남성이 좋아한다고 나쁠것까지야 없겠죠?므흣.그래서 위젯 앨범에도 언제나 한지혜씨 사진만 가득하답니다.
아~자꾸 이름 뒤에 '씨'를 붙이니까 어색하네요.그래도 명색이 84년생 동갑인데 말이죠.어차피 공식적인 팬 모임에도 나가본 적 없고 한지혜씨랑 저랑 안면이 있는 것도 아니니.(속으론 내심 만나고 싶어하면서..--)

아.그리구요,초대장 발송은 이미 다 끝났어요.
아무리 댓글 남기셔도 드릴 게 없답니다.꾸벅~(-_-)(_ _)(-_-)

08년 10월 25일 새벽 3시.의왕시 모락산 중턱에서(..크흠~!)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블로그에서 1등을 해본다는 건 지금으로선 꿈이지만,
오른쪽 아래 달린 야후 위젯을 매번 보면서 '아~난 언제쯤 100등안에 드려나..'라는 생각은 가끔 해 봅니다.물론 이것도 꿈이긴 하지만(...어흣~ㅠ.ㅠ)

그래도 야후 위젯의 블로그 순위가 1주일새 십만등(무려!)이나 올랐다는 건,
이 블로그가 미쳐갈 징조(?!)이거나 아니면 본래대로 돌아오는 것이거나.둘 중 하나이겠지만요.ㅋ

여행으로 시작한 블로그인데 태생이 잘 못 된건지..이런저런 신변잡기식 블로그가 되어간다고
여러번 생각하게도 되지만.편하게 휘갈겨 쓴 일기장에도 댓글이 다섯,여섯개씩 달려있는 인기 블로거들의 블로그를 보고 있으면 왠지 모를 심퉁(!)이 나기도 합니다.흥흐.ㅜ.ㅜ

그래도 네이버 블로그만큼은 아니라도,
올블로그,티스토리,믹시에 제 글이 꾸준히 발송되지만..읽는 사람은 있어도 댓글이 없는 걸 보면 내 글 솜씨가 형편없거나,설득력이 없거나,아니면 전혀 흥미롭지 못하다던가..(OTL)

기쁜소식은 오늘 구글신께서 애드센스로 10달러를 넘겨주셨다는 것입니다!우오오~.세상에나.
시작한지 무려 10개월 만이군요!이런식이면 100달러는 한 7~8년 후에나 되려나..오 마이갓!뎀! 이네요.쩝.티스토리에서 그동안 많은 분들께 초대장 드렸는데 드릴때만 잠시고,
그 이후론 댓글이니 방명록이니 썰렁~썰렁~하더라구요.남 좋으라고 좋은 일만 해 놓구선,
칭찬도 못 받고 괜히 그런 기분일까요.뭐~저야 티스토리 초창기 멤버라서 초대장없이 들어왔지만서도.쩝.초창기 치고는 그닥 인기 블로거는 아닙니다.아직도 여행 카테고리에서 갈피를 못 잡고 있지요.ㅋㅋ

베스트 블로그 이벤트가 열릴때마다,
'아 나도 저런 거 해보고 싶어라~'라고 굴뚝같은 마음뿐이지만 쉽지많은 않군요.블로그에도 노력과 애정이 필요한 거겠죠.그래서 괜스레 여행 카테고리 이름을 Voyage로 변경했습니다.뭐 그렇다고 해도 영어에서 한글로 바뀐것일 뿐이지만.기분은 좀 색다르군요.에~혀~.그냥 신변잡기식 넋두리였습니다.이 글에 궂이 댓글 안 달아주셔도 원망 안 할게요.ㅜ.ㅜ
신고

'Daily Diary > 잡동사니' 카테고리의 다른 글

우리동네에 김태희가 산다?  (0) 2008.08.18
만드라고라??  (0) 2008.08.17
언제 어디서든 1등이 될 준비가 되었는가?!  (4) 2008.08.17
초대장 12장!  (24) 2008.08.15
고화질 바탕화면 모음  (0) 2008.08.15
초대장 10장  (20) 2008.07.28
  1. Favicon of http://jinks.tistory.com/ BlogIcon 아르도르 2008.08.17 21:07 신고

    옆에 야후위젯은 어디서 구할수있나요?

    • Favicon of http://plakia.tistory.com BlogIcon 곰단지 2008.08.17 22:10 신고

      야후에서 'http://jinks.tistory.com/'를 검색하세요.검색 결과에서 '랭킹 152,086위 정보보기'를 클릭해 주세요.블로그 정보가 뜨는 데요.'뱃지달기 소스복사'라고 링크가 있습니다.이걸 클릭하면 소스가 자동으로 복사됩니다.복사된 소스 코드는 메모장에 '붙여넣기'하면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일단 이 코드를 본인의 스킨에 적용해 주시면 됩니다.간단하죠?^^

  2. Favicon of http://5479.tistory.com BlogIcon 사이트 헌트 2008.08.17 23:26 신고

    프라키아님! 한rss검색창에서 '티스토리'란 검색어로
    님의 블로그에 방문하게 되었읍니다.
    프라키아님의 블로그를 프레임링크로 제 블로그에
    다이렉트로 연결하고 싶읍니다.
    프라키아님의 글을 좀 더 편하게 제 블로그에서 구독하고
    싶고 또한 다른 이들에게도 알리고 싶은 마음에
    그러한 것이니 오해는 없으시길 바라며 초면에
    이런 부탁드려 죄송합니다. 방명록에 글을 남길까 생각했지만
    그래도 제가 님의 글을 읽고 부탁드린다는걸 알려드리고자
    이 글에 글올립니다! 또 찾아 뵐께요^^

    • Favicon of http://plakia.tistory.com BlogIcon 곰단지 2008.08.18 00:39 신고

      괜찮습니다.부족한 제가 더 감사드려야죠.수고 많으시네요.^^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